당진시 마을공동체만들기 목공예 프로그램 개강
공약명 : 1-5 마을만들기 지원센터 설립

당진시 마을공동체만들기 목공예 프로그램 개강
- ‘손주사랑 듬뿍, 효도의자 만들기’, 지역 어르신께 기증 -
 

당진시마을만들기지원센터는 지난 29일 신평면 소재 은석도예 목공예 공방에서 당진 관내 중·고등학생 20여 명을 대상으로 ‘손주사랑 듬뿍, 효도의자 만들기 프로그램’을 개강했다.

주민주도의 주민참여 상향식 마을공동체 만들기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프로그램은 학생들에게 목공예 창작활동을 통해 진로 체험기회 제공과 동시에 제작한 의자를 지역 어르신들께 기증함으로써 사회 구성원 역할 수행으로 자긍심 향상을 도모하고자 구성됐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예정보다 개강일시는 늦어졌으나 참여 학생들의 열의는 뜨거웠으며, 평소 접할 기회가 적은 목공예 체험활동을 통해 친환경 소재 작품을 만들면서 창의력을 발휘함과 동시에 봉사와 헌신, 경로와 공경의 의미를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고등학생은 “평소 만들기에 관심이 많았는데 이번에 효도의자를 만들면서 유명한 목수가 되는 꿈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센터관계자는 “매주 토요일 10시부터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남녀노소 누구나 주도적으로 공동체 활성화에 참여할 수 있는 공감대가 형성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