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장 당진시장, 관내SOC 사업 직접 챙긴다!
6-22 서해선 복선전철 조기 준공 지원
 
김홍장 당진시장, 관내SOC 사업 직접 챙긴다!
- 올해 준공예정인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호 배수갑문 현장 점검 -
 

김홍장 당진시장은 지난 28일 당진시 관내 대형 SOC사업 현장을 방문해 사업 추진 사항에 대한 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방문한 사업장은 서해선 복선전철 건설사업(3공구)과 삽교호 배수갑문 확장공사 2개소로 올해 말 준공예정인 현장이며, 준공 후 시민들이 사용하게 될 시설물에 대한 점검 및 마무리 단계에서의 현안사항 등을 청취하고 건설 관계자들 격려했다.

서해선 복선전철사업은 국가철도공단에서 시행 하는 사업으로 총사업비 4조 947억 원(당진시 구간 1,544억 원)에 현재 96% 공정이 진행된 상태로, 올해 노반 신설 공사를 완료해 내년 12월 역사준공 후 개통 예정이다.

한편 한국농어촌공사에서 시행하는 삽교호 배수갑문 확장공사는 집중호우 등 기후변화 대비 수해예방을 위해 배수갑문을 기존 120m에서 240m로 확장하는 사업으로 총사업비 834억 원에 현재 88% 공정이 진행됐으며, 올해 12월 준공 예정이다.

이날 현장방문에는 김홍장 당진시장, 구교학 건설도시국장, 최선묵 교통과장, 국가철도공단 송권 서해선사업소장, 한국농어촌공사 안종식 충남지역본부장 등 10여 명이 함께 했다.

김홍장 시장은 건설관계자로부터 추진상황 보고 및 현장점검 실시 후 “현재 진행되고 있는 사업이 차질 없이 잘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