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조메뉴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시작

당진시, 수소경제사회 본격 논의 시작

  • 조회 : 90
  • 등록일 : 2018-12-03
DA1U3693.JPG (1,425kb) 바로보기
수소포럼 (1).JPG (1,621kb) 바로보기
DA1U3693
- 수소경제사회와 당진의 미래 포럼 열려 -

당진시는 3일 당진시개발위원회 주관으로 당진시청 대강당에서 수소에너지 포럼을 열고 수소에너지 확산과 수소경제사회에 대한 논의를 본격 시작했다.

이번 포럼은 김홍장 시장과 김기재 시의회의장을 비롯한 당진시민이 참석한 가운데 전문가 발제와 토론, 시민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호서대 화학공학부 이택홍 교수는 ‘수소, 사회적 수용성에 대하여’라는 발제를 하면서 화재와 폭발에 대한 시민의 우려에 대해 에너지로 쓰이는 수소는 폭탄에 쓰이는 수소와 다르다고 강조하고 화재와 폭발이 일어나지 않는 구조라고 설명했다.

발제 이후에는 충남테크노파크 유용구 정책기획단장의 ‘충남의 수소경제 산업생태계 조성과 지역의 과제’, 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 송춘현 기반구축지원실장의 ‘수소 충전인프라 구축을 위한 민간투자 방안’, 현대자동차 권부길 마북연구소 파트장의 ‘국내 수소연료전지차 및 부품 기술동향과 지역기업의 참여 방안’을 주제로 한 발표가 이어졌다.

발표자 중 충남테크노파크 유용구 단장은 충남도가 수소전지차와 수소 기반 산업의 국가혁신클러스터로 선정된 만큼 여러 혁신 프로젝트를 추진해 수소산업 생태계 조성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또한 현대자동차 권부길 파트장은 충남도의 자동차 관련 기업들과 지자체의 부품개발, 충전소 구축 등 관련 투자와 개발을 당부하기도 했다.

포럼에 참석한 김홍장 시장은 “수소산업은 대한민국의 국가 미래 전략투자 분야”라며 “당진시 수소경제사회에 대한 새로운 합의를 모아나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향후 수소산업체 간담회와 수소에너지 정책 방향 수립, 수소산업 유치 등을 본격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당진시청이(가) 창작한 당진시, 수소경제사회 본격 논의 시작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조사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