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보건지소 기능전환 모델개발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당진시, 보건지소 기능전환 모델개발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변화하는 의료환경 대응 및 질 높은 의료서비스 향상 기대 -
 

당진시는 지난 6일 당진시청 아미홀에서 ‘보건지소진료소 기능전환 모델개발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이건호 당진부시장을 비롯한 보건소 관계 공무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당진시 보건의료기관 현황을 분석하고 개선방안을 모색했다.
 
또 주민참여 의견을 수렴해 시범사업 지역을 선정하는 등 보건지소와 진료소의 기능이 강화될 수 있도록 연구방법의 세부 수행계획을 보고하고, 이에 대해 종합적으로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에 따르면 이번 연구용역은 농어촌 지역의 인구감소와 보건의료 환경 변화에 따른 서비스의 다양한 욕구충족, 인력부족 해결 등을 위해 보건지소진료소의 활용 방안과 기능전환 방안을 모색하는 것이 핵심적인 목적이라고 전했다.
 
또한 시는 현대제철 등 대규모 제조 기업이 입주해 기존의 도농복합도시에서 준공업 도시로 변해가고 있으며 도로 교통망 등 사회 인프라도 급속히 확충됐으나, 일부지역은 아직 전형적인 농어촌의 형태를 유지하고 있어 전반적인 보건의료 기반을 재점검하고 재편할 필요가 높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이건호 부시장은 “이번 용역을 토대로 도시와 농촌의 조화로운 공존 및 발전 도모를 위한 체계를 마련해 보건지소 진료소의 기능 활성화 방안을 구체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위로
Array
(
    [mode] => V
    [site_dvs_cd] => media
    [code] => 0102
    [no] => 14014
)